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몸을 움직여 사는 사람

취미 그리고 생각 2007. 7. 7. 18:35 Posted by 오픈비 chaeya
몸을 움직여 사는 사람은 쓰임새가 헤튼 반면에,
돈을 움직여 사는 사람은 쓰임새가 여물다고 합니다.
그러나 헤프닥는 사실 속에는 헤플 수밖에 없는
대단히 중요한 까닭이 있습니다.
첫째 노동에 대한 신뢰입니다.
일해서 벌면 된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또 한가지는 인간 관계입니다.
노동은 대개 여럿이 함께하는 것이어서
인관 관계가 끈끈하기 때문입니다.
더불어 일하고 더불어 써야 할 일이 많기 때문입니다.
몸 움직여 사는 사람이 헤프다는 것은
이를테면 구두가 발보다 조금 크다는
합리적인 필요 그 자체일 뿐
결코 인격적 결함이라 할 수 없습니다.
헤프다는 것은 스스로의 역량을 신뢰하고,
더불어 살아가는 삶을 당연하게 여긴다는 점에서
오히여 지극히 인간적인 품성이라고 해야 할 것입니다.


신영복.몸을움직여사는사람

'취미 그리고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UCC 오페라  (0) 2007.08.03
학점인정 정보  (0) 2007.07.09
몸을 움직여 사는 사람  (0) 2007.07.07
신사의 조건  (0) 2007.07.07
비오는 제주도  (0) 2007.06.02
10개월만에 다시 방문한 광주  (0) 2007.06.0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