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에 정착하여 글을 쓰기 시작한지 10년째 되었네요.

계속해서 매월 한 개 이상의 글을 적어왔는데, 최근 몇 년 동안은 포스팅을 거의 못했습니다.

시간이 지나고 업무경험이 쌓일수록 생각은 많은데 글을 쓰는 건 더 조심스러워 지네요.


오늘은 4차산업혁명에 대한 이해와 오픈소스는 어떤 역할을 하는지 생각해 보겠습니다.


마이클 포터 교수는 IT가 3번에 걸쳐 큰 변혁의 물결을 가져오고 있다고 이야기 합니다.

- 제 1 물결은 1960년대부터 70년대까지 주문처리나 경비지급, CAD, 생산관리 등 가치사슬의 개별활동을 자동화하면서 기존 수작업에 비해 비즈니스 생산성이 크게 향상.

- 제 2 물결은 1980년대 상용 인터넷이 탄생하고 90년대등러 고속 대용량화와 저가화가 진행되면서 인터넷을 통해 컴퓨터간 쉬운 연결이 가능.

- 제 3 물결은 최근에 나타나는 현상으로 제품에 센서와 프로세서, 소프트웨어, 연결 기능등이 내장되어 제품이 만들어 내는 데이터가 클라우드에서 수집, 분석되어 제품의 기능과 성능을 크게 향상.


이러한 제 3의 물결의 제품을 포터는 스마트 커넥티드 제품이라고 부르며 모니터링, 제어, 최적화, 자율성의 4단계로 구분되는 역량모델을 이야기합니다.



마이클 포터의 이러한 전망에 대해 PTC의 헤플만은 스마트 커넥티드 제품을 실현하기 위해서는 제품, 연결기능, 제품 클라우드, 보안기능, 외부 게이트웨이, 업무 시스템과 통합 등으로 구성된 새로운 기술 스택이 필요하다고 이야기 합니다.



제가 이해하고 있는 4차산업혁명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이 연결되는 온디멘드 서비스 유형에서 나아가, 모든것이 연결된 세상(IoT), IoT 로 수집되는 데이터의 CPS(Cyber-Physical System)에서 분석, 분석에서 나아가 기술과 사람의 의사결정력이 결합된 의사결정체계가 각 산업에서 분산을 통한 의사결정의 위임을 담당할때 성공적인 모습이라고 생각합니다. 따라서 많은 기업들이 자사의 제품 가치에 대한 높은 이해와 수집되는 데이터 분석기술에 대한 융합이 가능한 전문가를 요구하고 있으며 CDO(최고데이터책임자)를 둔 기업도 출현하고 있습니다.


IT 기업의 입장에서 보면 향후 4차산업혁명의 물결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디바이스간의 연결이 가능한 기술(IoT framework, gateway, network protocol),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하는 기술(Bigdata analysis architecture, 분산파일시스템 응용기술), 데이터 기반 실시간 의사결정기술(AI, context decision making) 등이 중요하게 대두 될 것이라 생각됩니다.


현재 이러한 중요 기술들은 국내에서 원천기술을 확보하고 있는 경우가 거의 없으며, 대부분의 핵심기술은 오픈소스 프로젝트에서 제공됩니다. 따라서 앞으로는 시장에서 오픈소스를 활용한 기술개발이 더욱 심화될 것이고 기업에서 오픈소스 활용 거버넌스를 제대로 준비하고 않아서 발생되는 문제점도 커질 것입니다.  


때문에 향후 4차산업혁명의 성공을 위해서 조직은 오픈소스 기술에 대한 경험 축적과 함께 오픈소스 거버넌스의 조직 내 구축이 함께 되어야 할 것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오픈비 chaeya

시간이 지날수록 늘어가는 좋아하는 것들에 대한 삽질 기록. 그리고 작은 목소리.

얼마전 회사직원이 클라우드 컴퓨팅이란 무엇을 말하는지 질문하는데, 
"기업한테 참 좋은데..이거 참 설명할 수가 없네..(남자한테 참좋은데 하는 CF 아시죠?ㅋ)" 하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최근 몇년동안 클라우드 컴퓨팅에 대해서 많은 이야기들이 논의 되고 있고, IT분야의 다른분들과 이야기 하다보면 클라우드 컴퓨팅에 대해서 이야기를 자주 나누게 되지만, 막상 설명을 하려면 말하기가 어렵더군요. 마침 오픈소스기술이 클라우드 서비스에 어떻게 사용되는지 모 잡지사 기자님과 이야기할 기회가 있어서, 대충 자료를 좀 조사해 보았습니다.

우선 클라우드 컴퓨팅이란 무엇인지부터 이야기해야겠죠

클라우드 컴퓨팅이란 ? 
위키피디아, 가트너, 포레스트 등에서 여러가지 정의를 내리고 있지만, 한마디로 이야기하자면 인터넷기반의 정보기술을 이용하여 사용자에게 유연한 확장성을 제공하는 서비스를 의미한다고 생각하면 될것 같습니다. 저는 그리드컴퓨팅, 유틸리티 컴퓨팅, 가상화기술, 오픈소스, 웹서비스, SBC(Server Based Computing) 등의 IT기술을 사용해서 사용자에게 생산과 관리부분의 책임을 덜어주고 비지니스에 집중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기술들을 모두 아우르는 것으로 이해하고 있습니다.


클라우드 컴퓨팅은 서비스의 모델에 따라서 SaaS(Software as a Service), PaaS(Platform as a Service), IaaS(Infrastructure as a Service) 로 구분하기도 하며, 서비스에 사용되는 데이터센터의 위치에 따라서 Private Cloud, Public Cloud, Hybrid Cloud, Community Cloud 로 구분하기도 합니다. (상세내용은 발표자료를 참고하세요)


<클라우드 컴퓨팅이 가져다주는 이익>

중소기업의 입장에서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의 이용은 생산과 관리에 부담이 줄어들면서 직접적인 비용이 절감되며 모바일오피스구축을 통한 업무연속성을 확보할 수 있는 장점이 있으며, 이미 클라우드 서비스를 부분적으로 도입해서 사용중인 기업도 상당수 존재하고 있습니다. 

그럼 오픈소스는 클라우드 컴퓨팅의 어디에 사용되고 있을까요?

클라우드 서비스를 구축하기 위한 구축비용을 최소화 할 수 있는 유일한 대안은 오픈소스이며, 이미 다양한 분야에서 오픈소스 기술들이 적용되고 있습니다. 해외의 경우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모델에 따라서 구분해보면 다음과 같이 적용되어 있습니다.

SaaS(Software as a Service)
구글앱스 
RedHat Jboss Application Server, Apache Geronimo, IBM WebSphere 등

PaaS(Platform as a Service)
구글앱엔진(GAE)이 대표적입니다. 구글앱엔진은 Python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툴을 제공
구글 쿼리 랭귀지(GQL)를 사용해 지속적으로 데이터를 저장하고 관리하기 위한 Python API를 제공.

IaaS(Infrastructure as a Service) 
상업적으로 가장 잘 알려진 아마존 EC2는 특별한 가상화머신(OS와 애플리케이션 조합)을 지정할 수 있으며 이 가상화 머신 상에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습니다. 유칼립투스(Eucalyptus)는 아마존 EC2를 오픈소스로 실행한 것이며, EC2와 유칼립투스는 OS가상화를 위해 젠(Xen)과 함께 리눅스에 의존하고 있습니다.



아래 자료는 저희 회사의 직원들에게 클라우드 컴퓨팅이란 무엇인지 설명하기 위한 목적으로 작성된 자료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오픈비 chaeya

시간이 지날수록 늘어가는 좋아하는 것들에 대한 삽질 기록. 그리고 작은 목소리.


이건 예전 프로젝트 수행 시에 만들어졌던 동영상인데.
공개SW의 이해를 돕는 좋은 내용이라서 게시합니다.

광주시에서 공개SW 홍보의 목적으로 만들어진 동영상입니다.
한번쯤 보셔도 좋습니다. ~


음..저작권에 문제되시면 연락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오픈비 chaeya

시간이 지날수록 늘어가는 좋아하는 것들에 대한 삽질 기록. 그리고 작은 목소리.

PC 정리중에 발견한 오픈소스의 이해를 돕는 자료 "Revolution OS" 입니다.
이전에 상영회도 몇번 있었던 자료라서 보신분이 많을지도 모르지만,
이제껏 이자료처럼 정확하게 오픈소스와 리눅스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자료는 없었던것 같네요.


리눅스란 무엇인가?
오픈소스란 무엇인가?
오픈소스는 공짜인가?
어떻게 비지니스해야하나?
이런 고민들에 대하여 한번 더 생각 해보게 만드는 자료입니다.

한글자막 입혀서 변환했습니다. 꼭 보시길 추천드립니다.(85분이라 좀 길긴 하죠^^)






블로그 이미지

오픈비 chaeya

시간이 지날수록 늘어가는 좋아하는 것들에 대한 삽질 기록. 그리고 작은 목소리.

이번에 생각을 정리해 볼 기회가 있어서 쓴 내용인데
이 자료는 오픈소스에 대한 이해가 필요할 때 도움이 될꺼 같습니다.

해외에는 오픈소스제품이 많고 실제로 활발한 활동들이 일어나는데, 우리나라에서는 오픈소스가 힘을 쓰지 못하는 듯 보입니다. (많지는 않지만 열심히 하고있는 국내기업이나 프로젝트도 있습니다.)

오픈소스의 생태계 구성이 어떤지 한번 살펴보고, 국내에서 어떻게 해야할지 생각해 보았습니다.



IDC의 조사에 따르면 전 세계 공개SW 생태계는개발자 중심의 공개SW 프로젝트가 주도하는 시장구도를 형성하고 있으며,
이 생태계에 많은 기업들이 다양한 방식으로 참여하여(redhat, suse 등)
이러한 프로젝트형 개발 구도에 참여하여 자체 소프트웨어 경쟁력 향상에 주력하고 있는 반면,
국내의 공개SW 생태계는 대부분 소규모의 프로젝트와 공개SW 벤더들이 주도하는 시장구조를 가지고 있습니다.

Open Source Software Ecosystem 의 비교



우리나라가 공개SW 시장에서 자생력 있는 생태계를 형성하기 위해서는
공개SW프로젝트를 주도하는 세력(즉 공개SW 개발자 커뮤니티가 되겠죠)을 역량을 강화 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전세계 공개SW 생태계의 구심점이 되어있는 커뮤니티들에 대한 분석 후 국내의 커뮤니티에 활성화에
부족한 부분을 강화해야 할 것입니다.

민간 순수 커뮤니티들은 기업과 연계해서 취업 또는 판매, 기술이전 등의 기회를 넓히도록 힘써야 하며
공공차원에서는 단순히 관련과제를 선정해서 지원하는 기존의 활성화 지원보다는
국내의 공개SW 관련 커뮤니티에 대한 직접조사를 실시한 후,
현실적인 애로사항을 수집해서 해결해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관련 링크
http://www.idc.com/prodserv/maps/opensource.jsp
http://citeseerx.ist.psu.edu/viewdoc/summary?doi=10.1.1.4.1319
http://linux-foundation.org/weblogs/press/2010/04/12/meego-developer-community-grows-as-software-ecosystem-support-broadens/
http://ifap-is-observatory.ittk.hu/node/281
http://www.slideshare.net/55thinking/understand-open-source-ecosystems
http://www.umass.edu/digitalcenter/research/working_papers/09_002SchweikEcosystem.pdf


블로그 이미지

오픈비 chaeya

시간이 지날수록 늘어가는 좋아하는 것들에 대한 삽질 기록. 그리고 작은 목소리.

CMS(Content Management System)이란,
웹사이트 구축에 필요한 웹기획자, 개발자, 디자이너의 3가지 역할 중
개발자와 디자이너의 영역을 처리해주는 SW분류를 의미합니다.
따라서 웹기획자가 의도한대로 유연하게 조정할 수 있는지, 손쉬운 관리가 가능한지 등이 중요한 검토항목이 됩니다.

CMS 주요 검토항목
네비게이션(메뉴) 관리 - 어느정도 depth의 네비게이션을 관리할 수 있는가, 관리기능은 세밀한 조정이 가능한가
콘텐츠 관리 - 작성가능한 콘텐츠의 종류는 다양한가, 모듈(컴포넌트)는 다양하게 존재하는가
스킨(테마) 관리 - 다양한 스킨이 제공되는가, 스킨은 손쉬운 편집이 가능한가
인증 - 컨텐츠 권한, 사용자 권한에 대한 세밀한 조정이 가능한가
사용자 정의 필드 - 개발자없이 원하는 필드를 추가, 삭제 할 수 있는가
사용자 정의 콘텐츠 - 개발자 없이 콘텐츠의 새로운 유형을 생성할 수 있는가
관리자 인터페이스 - 관리자에게 쉬운 인터페이스를 제공하는가

개발자라면 누구나 한번쯤 떠올려보는 SW지만, 쉬운관리와 세밀한 조정을 동시에 제공하기란 쉬운 일이 아닙니다.
CMS는 국내에서 Xe가 활발하게 사용되고 있으며, 해외에서 Drupal, Joomla 등이 활발하게 사용되고 있습니다.
이번시간에는 drupal 을 사용해서 웹사이트를 구축하는 방법을 진행해 보겠습니다.


제가 설치하는 시점에서는 6.17버전이 안정화 버전이라서 그걸 다운로드 받았습니다.
다운받은 파일을 설치할 경로에 압축해제 하시고,
http://설치도메인/install.php 를 브라우저로 호출하시면 설치단계가 시작됩니다.

저희 서버에는 modsecurity가 적용되어 있어서, 설치과정에 오류가 나네요~
구글링 해보니, Modsecurity 적용된 환경에서 Drupal 설치를 하려면
modsecurity 룰셋을 변경해 주어야 정상적으로 설치됩니다.
(Drupal 6.x, ModSecurity2 환경)

vi /etc/httpd/modsecurity.d/modsecurity_localrules.conf

# drupal setting
<LocationMatch "/">
SecRuleRemoveById 960010
SecRuleRemoveById 960015
SecRuleRemoveById 960032
SecRuleRemoveById 950107
</LocationMatch>

# drupal setting
<LocationMatch "/install.php">
  SecRuleRemoveById 970003
  SecRuleRemoveById 960010
</LocationMatch>
추가사항
드루팔의 관리자화면을 정상사용 하기 위해서
vi /etc/httpd/modsecurity.d/base_rules/modsecurity_crs_41_phpids_filters.conf
66번줄의 content 를 제거해 주었다.

다른 SW를 위한 modsecurity 설정은 아래를 참고하세요.

vi /etc/httpd/modsecurity.d/modsecurity_localrules.conf

더보기


설치과정에서 오류를 만나신다면, 드루팔 퀵 설치 가이드( http://drupal.org/node/570116)를 보시면서 진행해 보시기 바랍니다.

Drupal 설치 전 설정을 저장할 파일과 디렉토리 권한을 조정해 줍니다
[hckim@www html]$ cp sites/default/default.settings.php sites/default/settings.php
[hckim@www html]$ chmod a+w sites/default/settings.php
[hckim@www html]$ chmod a+w sites/default

Drupal 설치 후 조정했던 권한을 변경해서 보안상 취약점을 제거합니다.
[hckim@www html]$ chmod a-w sites/default
[hckim@www html]$ chmod a-w sites/default/settings.php

기본 설치는 여기에서 끝났습니다.
설치 화면을 보시고 뭔가 마음에 안드시겠죠. 영어로된 화면하며, 복잡한 기능들..
차근차근 입맛에 맞게 설정해 가시다 보면, drupal의 유연한 기능에 놀라시게 될겁니다.

한글화

영어로 된 인터페이스를 우선 한글화 해 보겠습니다.
http://drupal.kldp.net/download/latest_ko_language_package
위 주소에서 한글화파일(6.15  - drupal-6.15-ko.20100222po.po)를 다운로드 받습니다.

한글로 drupal을 사용하시기 위해서는 locale 모듈을 활성화하시고, 다운로드 받은 po파일을 Korean이란 항목에 import하시면 됩니다.

추가 모듈 설치
http://drupal.org/project/Modules
원하는 모듈을 다운로드해서 압축을 해제한 후 "drupal설치된 경로/modules" 안에 업로드 하세요

추가 테마 설치
http://drupal.org/project/Themes
원하는 테마를 다운로드해서 압축을 해제한 후 "drupal설치된 경로/theme" 안에 업로드 하세요

위지윅 편집기로 콘텐츠 작성을 위한 추가설치
rupal에서 사용가능한 WysiWyg 편집기는 종류가 매우 많습니다.
(htmlarea, fckeditor, ckeditor, yui editor 등)
설치하는 방법은 모듈로 설치하는 법과, wysiwyg 모듈안의 에디터코어를 추가하는 방법이 있는데
저는 모듈로 ckeditor를 설치하는 방법을 선택했습니다.

파일업로드를 위해서는 ckfinder도 추가로 설치해야 합니다.
그중 ckeditor를 적용하는 방법에 대한 아래 글을 참고해서 적용했습니다.
http://www.brightwebsitedesign.com/how-to-install-ckeditor-and-ckfinder
http://yadadrop.com/drupal-video/ckfinder-file-browser-ckeditor-drupal


블로그 이미지

오픈비 chaeya

시간이 지날수록 늘어가는 좋아하는 것들에 대한 삽질 기록. 그리고 작은 목소리.


몇일 전 Jboss 세미나에서 몇년전 고민했던 내용이 나와서 다시 정리해봅니다.
(모두 개발하시는 분들이 참석해서 분위기는 좋았던것으로 기억됩니다)

오픈소스를 도입 후 현재 5년간 사용하고 있는 회사의 입장에서 오픈소스 도입 시 고려사항을 이야기하더군요
전에 하던 업무에서 이부분에 대해서 고민했던 적이 있었습니다.
기억이 나서 다시한번 정리해 봅니다.


외국의 경우 2007년에 발표된 오픈소스 카달로그라는 자료가 있어서
그걸 번역해서 홍보하기도 했었습니다.(한글본은 제 컴에서 검색이 안되네요)



이 문서의 주요골자는 오픈소스 도입 시 고려사항을 아래의 7개항목으로 선정하고
이 제품들에 대한 카달로그를 생성한 것이죠.


<도입 시 고려사항>



<오픈소스의 적용영역>

제 자료를 찾아보니
2008년12월에 작성했던 공개소프트웨어 정보화전략계획수립 가이드에 아래의 내용이 있네요.

이 문서의 내용은 오픈소스기반의 ISP사업을 위한 가이드입니다.



'오픈소스SW'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공개SW CMS Drupal  (0) 2010.07.24
MySQL Transaction  (0) 2010.07.14
공개SW - 오픈소스 도입시 고려사항  (0) 2010.07.13
firefox 확장기능 Wired-Marker  (0) 2010.06.30
yui-compressor  (0) 2010.06.29
php 어플리케이션 로그 - log4php  (0) 2010.06.29
블로그 이미지

오픈비 chaeya

시간이 지날수록 늘어가는 좋아하는 것들에 대한 삽질 기록. 그리고 작은 목소리.


어제 미팅이 있어서 이야기하던 중 이런 질문이 나왔습니다.

공개SW는 공짜다라는데 어떻게 이야기해야 하느냐?

정답부터 말하자면 오픈소스가 공짜인 기업도 있고, 그렇지 않은 기업도 있습니다.

이 문제는 비용의 관점을 어떻게 보느냐에 따라서 달라지는 것이 아닐까요

만일 오픈소스기반의 개발방법론이 정착된 환경의 기업이라면, 공짜입니다.
이런 경우라면 오픈소스라이선스에 대한 검토가 있을것이고,
참여과 기여를 통한 SW의 질적향상에 대한 경험, 오픈소스의 자유로운 배포정신 등을 이해하고 있을테니까.
좋은 SW를 무료로 사용하면서 비지니스를 창출할 수 있습니다.
자신이 좋은SW들을 패키징해서 제품으로 판매할 수도 있고(redhat, suse 등), IT서비스를 컨설팅할 수도 있으며(openlogic), 다른 IT서비스 카테고리를 선택할 수도 있고(blackduck), 하드웨어와 접목한 융합기기를 만들어 낼 수도 있습니다(embeded).

하지만, 오픈소스에 대한 이해와 학습이 없는 기업이라면 공짜가 아닙니다.
SW구매이후 발생될 여러가지 비용을 포함해야 하는 기업환경에서
소스코드의 자유로운 배포를 기본으로 하며(gpl,lgpl,mpl,bsd등), 적합한 라이센스를 검토해야 하고,
해당 SW에대한 기술지식, SW에 대한 유지보수 능력등이 필요한 오픈소스 SW를 공짜라고 판단하는것은  잘못된 생각입니다..

공개SW를 사용해야 할까요?

기업의  CTO가 오픈소스철학을 이해하고 있다는걸 전제한다면, 오픈소스는 기업의 EA에 많은 이익을 가져다 준다.
수 많은 SW의 리펙토링이 가능하고, 글로벌에 적용되는 SW개발방법론을 기업의 인적자원에게 숙련시킬수도 있으며
다양한 SW를 통해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획득할 기회도 증가합니다.

참여와 공유를 통해서 집단지성이 제공되는 최근의 흐름을 생각해볼때,
세상이 스마트해지면 해 질수록 오픈소스에 대한 이해는 더욱 필요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오픈비 chaeya

시간이 지날수록 늘어가는 좋아하는 것들에 대한 삽질 기록. 그리고 작은 목소리.

자바스크립트만을 사용한 트리메뉴.

'오픈소스SW' 카테고리의 다른 글

jquery datepicker 사용  (0) 2010.06.05
php 문자열처리 관련 function  (0) 2010.06.05
JavaScript Tree Menu  (0) 2010.05.24
jqGrid 3.6.5 PHP CRUD  (2) 2010.05.23
fckeditor에서 이미지경로를 위한 Tip  (0) 2010.05.13
PHP 게시판  (0) 2010.05.12
블로그 이미지

오픈비 chaeya

시간이 지날수록 늘어가는 좋아하는 것들에 대한 삽질 기록. 그리고 작은 목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