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자리'에 해당되는 글 1건

점, 운세 이런거 잘 안보는 편인데 문득 궁금해서 한번 보았습니다.
(지마켓에서 '별자리운세'로 검색하면 스탬프1장으로 볼수있어요)

사자자리
남자
혈액형  A형  
수호성  태양  
행운의 보석  루비,다이아몬드  
행운의 수  1 
 

AB형 타입의 염소자리나 처녀자리의 여성과 천생연분이다.
-> 글쎄요, 별자리 따질만큼 여유로운 이성교제를 해봤으면 ㅋㅋ

성격
침착하고 참을성이 강해서 어떤 일에도 흔들림 없는 성격의 소유자이다. 생각한 후에 행동하는 타입이지만 한 번 정한 일은 끝까지 밀고 나가는 굳은 의지를 갖고 있다. 다르게 말하자면 상당히 완고하고 듬직한 안정감을 준다고 할 수 있다. 그리고 조용한 분위기 중에도 믿음직해서 조직의 리더로서의 자질을 갖추고 있다. 사고방식 또한 매우 건전해서 매사를 긍정적으로 받아들이기 때문에 걱정거리가 있어도 끙끙거리기보다는 가능한 한 밝게 맞서 나가려고 노력한다.
-> 이렇지 않은 사람 찾기가 더 힘든 애매한 문구 ㅡ.ㅡ

대인관계 
젊은데도 불구하고 예의를 중요시하는 타입으로 상하의 위계질서를 지키고 남자들 간의 우정을 매우 소중하게 생각한다. 또한 상하 관계를 무엇보다 중시하는 타입으로 나이 어린 상대에 대해서는 모든 것을 도맡아서 관리해 주려고 하는 경향이 있고, 윗사람에 대해서는 겸허한 태도로 신뢰를 얻는다. 자질구레한 일에 얽매이지 않는 관용의 정신은 지도자에게 꼭 필요한 자질인데, 당신의 경우는 그 관용의 정신이 있다. 또한 사람에게 다정한 일면도 있으므로 사회에서 지도자적인 위치를 차지할 것이다.
-> 이것도 두리뭉실 ㅎㅎ

직업운
너무 지나치게 열중해서 일하는 경향이 있다. 물론 내장이 튼튼하기 때문에 다소 무리는 해도 괜찮지만 과로사의 위험도 있으므로 주의하기 바란다. 장애를 극복하는 불굴의 에너지가 있어 사업을 하더라도 곤란을 극복해 나갈 수가 있다. 어지간한 고생은 고생이라고도 생각하지 않는다. 하지만 뭐든지 스스로 완벽하게 하려고 하기 때문에 젊을 때는 좀처럼 일을 타인에게 맡기지 못한다. 누군가에게 부탁하는 것보다는 직접 해버리는 편이 빠르다고 생각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렇지만 큰 일을 하기 위해서는 사람을 잘 부리는 요령이 필요하다. 비즈니스 뿐 만이 아니라 모든 일에 있어서 타협을 싫어하는 성격으로 자신의 의사를 끝까지 밀고 나가 관철시키려고 하기 때문에 적을 만들기 쉬운 타입이다.
-> 한국 직장인 치고 열심히 일안하는 사람 누가 있다고. ㅋ

금전운 
멋쟁이가 많아서 남자 치고 복장에 상당히 돈을 많이 쓰는 편이다. 만일 복장에 무신경한 사람이 있지만 오늘부터라도 조금 패션 감각을 길러서 복장에 돈을 들이도록 하면 운세가 올라갈 것이다. 이 타입의 사람은 돈을 써도 다시 들어온다는 유리한 금전운을 갖고 있지만 안심하고 계속해서 낭비하다가는 큰 봉변을 당한다.
-> 이건 저하고는 좀 안 맞는듯..

사랑운 
독점력이 상당히 강하기 때문에 한 번 사랑하게 되면 끝까지 사랑하는 경향이 있다. 또한 지기를 무척 싫어해서 라이벌이 있으면 몰아내고서라도 연인을 자신의 것으로 만들려는 강인한 면을 지니고 있다. 하지만 너무 고집을 부리면 연인이 달아날 위험이 있으므로 주의하기 바란다. 끈기 있게 쭉쭉 밀고 나가는 것이 당신의 방식이기 때문에 상대는 내성적이지만 심지가 굳은 타입의 여성이 어울릴 것이다. 자기 주장이 강하고 개성적인 타입의 여성은 교제할 때는 재미있지만 결국은 싸우게 된다. 섹스는 서비스 정신이 왕성하고 농후한 데다가 지속력이 있는 편으로 다소 끈질긴 느낌이 들지도 모른다.
-> 이걸 여자가 본다면 안 만나고 싶겠는걸요

결혼운 
결혼관에는 고지식한 면이 있어 남자가 일하고 여자는 가정을 지켜야 한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많은 것 같다. 그렇다고 해서 너무 심하게 여성을 지배하려 들면 지나치게 독재적이 되어 여자가 달아날 우려가 있다. 현대 여성은 이혼을 쉽게 생각하는 경향이 있으므로 건방진 태도나 제멋대로의 언동은 엄격히 삼가는 편이 좋다. 때로는 결혼 생활에도 관용의 정신을 살려서 양보할 부분은 서로 양보하는 편이 행복하다. 단, 일반적으로 결혼보다는 남자의 야망을 중시하는 사자자리의 당신에게는 공동으로 가정을 꾸려 나가는 타입의 여성보다 잠자코 따라 주는 유순한 여성 쪽이 잘 어울릴 것 같다. 따라서 건방진 여성은 멀리하는 편이 좋다.
-> 음..선택의 여지가 있는 사람이 왕 부럽죠.

'취미 그리고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추사를 넘어 - 김종헌 지음  (0) 2011.01.30
[마감]티스토리 초대장  (0) 2011.01.29
사자자리 A형의 운세  (0) 2011.01.29
A형 여자는.  (0) 2011.01.26
아이폰에서 즐기는 디펜스 게임들  (0) 2011.01.23
도를 아십니까?  (0) 2011.01.23
블로그 이미지

오픈비 chaeya

시간이 지날수록 늘어가는 좋아하는 것들에 대한 삽질 기록. 그리고 작은 목소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