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책은 제작년쯤 개발자 세미나에서 경품으로 받은 책입니다.


그때 분명히 재미있게 읽었는데 

기억력이 쇠퇴해서 그런지 지금 책을 다시 보니 기억나는게 몇가지 안되네요.


책 제목은 누워서 읽는 퍼즐북이지만 

문제의 해답을 찾느라 잠을 잘 수 없는 경우도 예상이 되기 때문에

자기전에 읽는 건 비추천입니다. ㅋ


저는 이 책에서 흥미를 느낀 부분이 Edward Adelson의 그림입니다.

이 그림에서 우리가 인지하는 감각과 판단의 오류에 대해서 다시한번 생각하게 되었죠.


Edward Adelson


그림의 A와 B는 같은색입니다.

믿기시나요? 




'취미 그리고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애자일 회고 - 책 안의 회고와 현실에서의 회고  (0) 2013.02.02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  (0) 2013.01.16
누워서 읽는 퍼즐북  (0) 2012.11.26
안철수의 생각  (0) 2012.08.28
시간을 파는 상점  (0) 2012.08.28
황태자비 납치사건  (0) 2012.05.04

+ Recent posts